“한신공영, 500억원 규모 회사채 차환 발행 완료”-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ad_1]

한신공영 본사 사옥. [한신공영]

[헤럴드경제=고은결 기자] 한신공영은 지난달 28일 회사채 500억원을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회사채는 1년 만기에 금리 9.5%로 KB증권이 발행을 주관했다. 이번 회사채 발행은 작년 2월 발행한 제48회 회사채 500억원(금리 9.5%)의 차환 용도로 전년도 회사채와 동일한 금리 조건으로 발행됐다.

한신공영은 지난달 22일에는 2022년 발행한 제46회 회사채 850억원을 계획대로 자체 보유하고 있는 현금성 자산으로 상환 완료했다. 한신공영 관계자는 “회사채 850억원의 자체 자금 상환에도 불구하고 3000억원 대의 현금성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며 “부채 감소로 인한 부채비율 하락 등 재무구조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금융투자협회 자료에 따르면 올해 만기가 도래하는 한신공영의 회사채 물량은 1850억원이다. 이 중 2월 만기도래한 회사채 1350억원의 상환 및 차환 발행을 완료했다. 올해 추가 상환 예정인 회사채 금액은 500억원으로, 이는 전액 신용보증기금의 지원을 받아 2021년 발행한 3년 만기 채권담보부증권(P-CBO) 금액이다.

해당 회사채는 만기도래 일정에 맞춰 동일하게 신용보증기금의 지원제도를 이용해 4∼5% 금리로 차환 발행 예정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편, 한국신용평가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9월 기준 한신공영의 자기자본 대비 프로젝트파이낸싱(PF) 규모는 21%, PF 보증금액은 1500억원 수준으로 집계됐으며, 1년 이내에 만기가 도래하는 PF 금액은 없는 것으로 분석됐다.

keg@heraldcorp.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