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빙, KBO 리그 출격 준비 만전 “새로운 시청 경험, 보는 재미 더하다””-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ad_1]


 “야구 팬덤이 24시간 야구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스포츠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겠다”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티빙이 오는 23일 본격적인 KBO 리그 정규 시즌을 앞두고 생중계 준비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티빙은 12일 KBO 리그 중계 기념 ‘티빙 K-볼 서비스 설명회’에서 프로야구 뉴미디어 중계를 통해 디지털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재미 요소를 구현하겠다는 청사진을 밝혔다. 특히, 티빙은 안정적인 프로야구 중계 시스템과 야구 관련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 지속 투자할 계획이며 관련 업무 인력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티빙 K-볼 서비스 설명회’는 티빙 최주희 대표(CEO), 이현진 최고전략책임자(CSO), 전택수 최고제품책임자(CPO)가 직접 KBO리그 서비스 전략을 소개하는 시간과 질의응답으로 진행됐다. 티빙은 모바일, 태블릿, PC, 스마트TV 등 다양한 디바이스에서 시청 가능하다.

티빙은 ‘KBO 스페셜관’을 운영하여 티빙 앱을 열고 생중계 및 하이라이트 시청까지 원클릭으로 진입 가능한 환경을 구축하고 있다. 내가 응원하는 구단을 ‘마이팀’ 구독하여, 주요 경기를 미리 알려주는 APP PUSH 알람 기능도 설정 가능하다. 이 외에도 대진 일정, 전력, 득점 등 다양한 서비스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다. PIP 기능도 이용 가능하며, 최저가 요금제인 광고형 스탠다드 요금제는 실시간 LIVE 채널에 한해 PIP 기능을 이용 가능하다.

타임머신 기능, 동시 시청 멀티뷰, 오디오 모드, 디지털 응원 등 “새로운 시청 경험 확대”

스포츠는 물론 콘서트까지 티빙을 생중계 맛집으로 자리매김하게 한 타임머신 기능은 득점 장면 모아보기 등 야구 팬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하고 있다. 다양한 시청행태를 반영하여 멀티뷰 시청 모드로 하루 4개 경기를 동시에 볼 수 있고, 향후에는 중계 사운드만 청취 가능한 오디오 모드도 도입된다.

야구 팬들의 디지털 응원 문화를 독려하기 위해 단체 채팅 기능인 티빙 톡은 구단 홈 팬끼리 최대 접속 50만명까지 가능한 구단별 응원방으로 고도화 계획이다. 또한, 빠르고 정확한 문자 그래픽 중계에 국내 최초로 투구타율 예측 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디지털 중계 퀄리티를 업그레이드한다.

보는 야구에서 함께 노는 문화로 프로야구 디지털 재미 더하다.

티빙은 일반인들이 경기장에서 영상이나 사진을 촬영하여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 하는 것을 저작권 충돌이 발생하지 않는 선에서 허용할 방침이다. 또한, 40초 미만의 쇼츠 영상도 일반인이 가공하여 SNS를 통해 공유하는 놀이 문화를 권장한다. 티빙은 KBO 리그와 상생의 일환으로 야구 문화 친화적 저작권 개방 정책을 지속 고민할 예정이다.

연간 약 16,000개 이상의 촘촘한 클립 영상으로 기존 팬은 물론 신규 프로야구 팬들의 관심도 제고한다. 경기가 있는 날 데일리로 업로드 될 인터뷰 클립, 득점 장면 몰아보기, 주요선수(유망주, 외국인 등) 주요장면과 새롭게 기획할 야구 용어/룰 소개, 야구장 진기 명기(실수, 화제의 장면), 3연전 리뷰 등 다채로운 클립 영상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KBO(한국야구위원회)의 약 40년에 걸친 방대한 아카이브(1982~2024) 및 최근 영상을 활용한 “레전드 명승부”. “KBO 대표 선수 100인 다큐멘터리”, “KBO랭킹쇼, “구단별 역사적 순간” 등의 KBO 스페셜 콘텐츠도 폭 넓게 기획하고 있다.

특히, 매주 1경기를 선정하여 리얼한 프리뷰쇼 및 뒷이야기 가득한 리뷰 쇼를 진행할 ‘TVING SUPER MATCH’에 티빙의 콘텐츠 노하우를 집결할 계획이다. 티빙은 ‘TVING SUPER MATCH’에서 타구를 추적하는 트래킹 CAM, 경기 중 음성 녹음, 360도 회전하는 4D CAM 등을 선보인다. 첫 ‘TVING SUPER MATCH’는 3월 23일 한화이글스와 LG트윈스의 개막전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티빙 관계자는 “KBO 리그 중계 시스템과 콘텐츠 제작을 위해 투자를 확대했다. 시장에서 존재감을 드러낼 수 있었던 모든 노하우를 집결하여, KBO 리그 중계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라며, “야구 팬덤이 24시간 야구를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스포츠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티빙은 이용자 허들을 낮추기 위해 4월 30일까지 모든 가입자가 KBO 리그를 무료로 시청할 수 있는 혜택을 이미 선보인 바 있다. △KBO 리그 풀 영상 다시보기(VOD) △10개 구단 채널 △실시간 문자 중계 △주요 장면 하이라이트, 쇼츠, 클립 영상은 향후에도 계속 무료로 제공할 방침이다.

wp@heraldcorp.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