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前연인 신체사진 찍고 잠수이별”…배우 L씨, 사생활 폭로에 갑론을박

bet38 아바타

[ad_1]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배우 L씨가 전 연인의 신체 사진을 찍고 잠수 이별을 했다는 폭로에 휘말렸다.

22일 네티즌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배우 L씨에게 잠수 이별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6년 전쯤 처음 만나기 시작했고 4년을 넘게 만났는데 최근 문자 한통으로 일방적인 이별을 통보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별 문자 받기 며칠 전 마지막으로 만났을 때 좋았다. 저의 신체 중요부위 사진도 찍어갔는데 며칠 후 일방적으로 문자 한통 보내고 연락이 완전히 끊겼다”고 주장했다.

A씨의 폭로글에 네티즌들은 갑론을박을 벌였다.

잠수이별은 사람과 사람 사이에 예의를 지키지 않은 행동이라며 A씨를 옹호하는 쪽도 있었지만, 최근 일방적인 폭로로 마녀사냥을 당했던 사례가 많았던 만큼 명확한 증거가 없는 이상 지켜봐야 한다는 의견도 많았다.

그러나 A씨는 “그동안 중요 부위 사진 보내 달라고 해서 보내준 건만 수십장은 된다. 같이 일하는 동료에 대해서도 막말한 것도 많다. 차마 그런 것까지는 알리고 싶지 않아서 저 나름대로는 노력 중”이라고 호소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