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재판 출석날 李 살았던 동네 찾은 한동훈…”법카 배달시킨 집 근처”

bet38 아바타

[ad_1]

한동훈, 성남서 이재명 직격
“李 전통 민주당을 통합진보당 종북 세력에게 숙주로 내줘”
재건축 공약으로 표심잡기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안철수 분당갑 후보, 김은혜 분당을 후보가 8일 경기 성남시 금호행복시장을 찾아 누룽지를 구매하고 있다. 성남=뉴스1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8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정치적 고향’으로 불리는 경기도 성남 을방문해 이 대표를 난타하며 표심 잡기에 나섰다.

 

한 위원장은 성남 수정구 중앙시장과 중원구 단대오거리역을 찾아 지역 이슈인 재건축·재개발의 적극적인 추진을 약속했다. 수정구와 중원구는 지난 총선에서 민주당 후보가 승리한 곳이다.

 

한 위원장은 “성남에 재개발, 재건축 이슈가 많고 정부는 시민 여러분 뜻을 받들겠다는 입장”이라며 “민주당은 이런 대책에 포퓰리즘이라고 주장한다”고 강조했다. 한 위원장은 4·10 총선 수정구 후보인 장영하 변호사와 거리 인사를 함께했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안철수 분당갑 후보, 김은혜 분당을 후보가 8일 경기 성남시 금호행복시장을 찾아 발언하고 있다. 성남=뉴스1

 

장 변호사는 지난 대선 국면에서 이재명 당시 민주당 대선 후보의 의혹을 조명한 책 ‘굿바이, 이재명’ 저자다.

 

이어 단대오거리역에서는 국민의힘 정책위원회 국토교통 정책자문위원을 지낸 윤용근 중원구 후보와 동행하면서 “윤 후보는 재개발, 재건축 전문가”라고 소개했다.

 

힌 위원장은 “오늘 지금 이 시간에 (여당에) 가장 어렵다고 하는 성남 수정에 왔고, 이 대표는 서초동 법정에 있다”고 꼬집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공직선거법 관련 공판에 출석했다.

 

이어 “성남은 대한민국의 역동적인 발전을 상징하는 곳인데 그동안 이재명 대표의 대장동 비리니, 백현동 비리니, 하는 식의 비리 때문에 성남시민의 명예가 훼손됐다”고 비판했다.

 

이후 이 대표가 살았던 양지마을의 재건축 추진 단지에서도 이 대표를 직격했다. 한 위원장은 “이 대표의 민주당이 전통의 민주당을 통합진보당 종북 세력에게 숙주로 내주고 있다”며 “종북으로 위헌 결정을 받은 통진당 후예들이 다수 국회에 입성해 대한민국 기밀을 보고 안위를 위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 대표가 살던 동네에 왔다’는 기자 질문에 “이 대표가 법카(법인카드) 배달한 집 근처더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면이 있다”며 “법카 유용해오던 세력과 성남 시민 삶을 개선하려는 세력 사이에서 어떤 차이가 있는지 시민들이 잘 봐주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