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탁구 최강 중국…부산 세계선수권 남녀 동반 우승

bet38 아바타

[ad_1]

중국이 BNK부산은행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녀 우승 트로피를 독식했다.

중국은 25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결승전에서 프랑스에 매치 점수 3-0으로 승리했다.

판전둥. 로이터연합뉴스

전날 여자 결승전에서도 중국이 일본을 물리치고 우승한 터라 중국은 남녀 동반 우승을 이뤄냈다.

탁구 세계선수권은 홀수 해엔 개인전, 짝수 해엔 단체전으로 열린다.

중국은 개인전은 물론 단체전에서도 절대 강국의 면모를 보여왔다.

전날 중국 여자 대표팀이 대회 6연패를 이룬 가운데, 남자 대표팀은 대회 11연패에 성공했다.

중국 남자 대표팀은 한국과 준결승전에서만 매치 점수 2점을 내줬을 뿐, 나머지 경기는 모두 매치 점수 3-0으로 끝냈다.

준결승에서 왕추친을 꺾은 장우진과 마룽을 제압한 이상수(삼성생명)는 이번 대회 중국의 ‘퍼펙트 우승’을 저지한 선수로 역사에 남게 됐다.

프랑스는 1997년 맨체스터 대회 이후 27년 만에 결승에 올랐으나 사상 첫 우승 꿈은 이루지 못했다.

프랑스는 이번까지 세계선수권 단체전에서 통산 3차례 준우승했다.

비록 우승에는 실패했으나 프랑스 남자 탁구는 알렉시 르브렁, 펠릭스 르브렁 형제의 국제경쟁력을 재확인하며 2024 파리 올림픽 메달 기대감을 높였다.

중국은 1단식의 왕추친이 프랑스 에이스 펠릭스 르브렁을 3-0(11-4 11-8 11-3)으로 물리쳐 기선을 제압했다.

2단식에서는 판전둥이 알렉시 르브렁에게 3-2(9-11 11-4 8-11 12-10 11-7)로 진땀승을 거둬 중국의 승리를 예감케 했다.

3단식에서는 마룽이 시몽 고지에게 3-1(7-11 11-2 11-4 11-6)로 승리해 중국의 우승을 확정했다.

<연합>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