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덴, 나토 가입문서 기탁…32번째 회원국으로 합류|동아일보

bet38 아바타

[ad_1]

200년 이상 비동맹 중립노선과의 결별

스웨덴이 7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의 32번째 회원국으로 공식 합류했다. 이는 200년 이상 비동맹 중립노선을 고수해 온 과거와의 결별을 의미한다.

AP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을 방문 중인 울프 크리스테르손 스웨덴 총리는 이날 토니 블링컨 국무부 장관에게 나토 설립조약에 동의한다는 내용을 담은 공식 가입문서를 전달했다.

미국에 공식 가입문서 전달은 나토 가입 규정의 마지막 절차다.

스웨덴은 2022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하자 그해 5월 핀란드와 함께 나토 가입 신청서를 제출했다.

다만 튀르키예와 헝가리의 반발에 부딪혀 2년 간 나토 가입에 난항을 겪어 왔다. 핀란드는 지난해 4월 나토에 가입하며 31번째 회원국이 됐다.

크리스테르손 총리는 “오늘은 진정으로 역사적인 날“이라면서 ”스웨덴은 이제 NATO의 회원국“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우리는 지리, 문화, 가치 측면에서 우리와 가장 가까운 국가들과 함께 자유를 수호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블링컨 장관은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좋은 일이 찾아온다“고 말했다.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가장 먼저 축하의 뜻을 전했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오는 11일 나토 본부에 스웨덴 국기가 게양될 것“이라면서 “스웨덴의 가입으로 나토는 더욱 강력해지고, 스웨덴은 더욱 안전해지며, 전체 동맹도 더욱 안전해 질 것”이라고 역설했다.

[서울=뉴시스]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