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소상공인 고효율기기 지원사업’ 동참 < 보도자료 < 산업/기업 < 경제 < 기사본문

bet38 아바타

[ad_1]

삼성전자가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력공사에서 시행하는 ‘소상공인 고효율기기 지원사업’에 적극 동참한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소상공인 대상 정책 모델 구매 시 최대 40% 환급 가능한 삼성전자 가전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뉴스포스트=이상진 기자] 삼성전자가 소상공인의 에너지 비용 부담 완화를 위한 정부 사업인 ‘소상공인 고효율기기 교체 지원’에 적극 동참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력공사가 발표한 ‘소상공인 고효율 기기 지원 정책’ 확대 시행에 따른 조치다. 


‘소상공인 고효율 기기 지원 정책’은 사업장에 고효율 기기를 설치하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구매 금액의 최대 40%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대상 품목이 확대되고 노후제품 교체뿐 아니라 신규 구매도 포함된다. 지원 대상 가전제품은 에너지효율 1등급인 에어컨과 세탁기, 건조기, 냉장고 총 4개 품목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에 이어 이번 사업과 삼성의 에너지효율 1등급 제품을 적극 홍보한다. 이번 지원사업 대상 삼성전자 제품은 전국 삼성스토어와 삼성닷컴, 온라인 삼성전자 공식 인증점, 대형 유통매장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환급 신청은 제품 구매 후 구매한 제품의 에너지 소비효율 등급 라벨, 제조번호 명판, 거래내역서, 영수증 등을 첨부해 3월 25일 오픈하는 한국전력 공식 사이트에서 접수하면 된다. 환급 정책에 대한 상세내용은 삼성닷컴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황태환 부사장은 “소상공인들이 에너지 효율이 높은 제품을 사용하여 전기요금을 절감할 수 있도록 돕는 이번 사업 취지에 적극 공감하며 삼성전자만의 특별한 혜택을 더했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더 많은 소상공인들이 차별화된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갖춘 삼성전자의 고효율 가전제품을 경험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보다 소비 전력량이 더 낮아 에너지를 추가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고효율 에너지 절전 가전’을 선보이고 있다.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 최저 기준 대비 ▲‘비스포크 그랑데 세탁기 AI’는 소비전력량이 최대 20% ▲비스포크 냉장고 4도어는 최대 22% ▲무풍 에어컨 갤러리는 10% 더 적다.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