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편하셨을 것 같다” 3·1절 3시간 앞두고 日여행 영상 올린 유튜버, 결국 사과

bet38 아바타

[ad_1]

“생각이 있느냐” 누리꾼 질타에 결국 영상 비공개 처리

구독자 26만명에 달하는 유튜버 하누. SNS 갈무리

 

3·1절(삼일절)을 몇 시간 앞두고 일본 여행 관련 영상을 올렸던 유튜버가 누리꾼들의 질타를 받고 “정신없이 올리느라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며 고개 숙였다. 해당 영상은 비공개 처리됐다.

 

구독자 약 26만명을 보유 중인 유튜버 ‘하누’는 3·1절을 앞둔 지난 29일 오후 8시 30분쯤 자신의 채널에 도쿄 여행기를 담은 브이로그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이 공개된 후 일부 구독자들과 누리꾼들은 “3·1절 전날인데 생각 좀 하고 올려라”, “이건 경솔한 게 맞지”, “아무 생각이 없는 거냐”는 등 비판 댓글을 달았다.

 

해당 영상에 초밥을 일본 표현인 ‘스시’로 표기한 데 대해 불만을 토로한 누리꾼들도 있었다.

 

논란이 일자, 하누는 “원래 업로드 예정이었던 일정에서 늦춰져 빨리 업로드하는 게 맞다고 생각해 오늘 업로드했다”면서 “내일이 삼일절이라 불편한 감정이 드실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이제야 했다”고 실수를 인정했다.

 

하누 유튜브 채널 영상 갈무리.

 

이런 해명에도 비난 댓글과 구독 취소가 잇따랐고, 하누는 결국 영상을 비공개 처리했다.

 

하누는 “정신없이 영상을 올렸다. 다음날이 3·1절이라 시청하기 불편해하시는 분들이 많았을 것 같다”면서 “‘다음부터 잘 체크해서 올리면 되겠지’라는 안일한 생각으로 시청자들께 불편한 감정을 갖게 했다”고 거듭 고개 숙였다.

 

이어 “밤새 불편한 감정이 들게 해 죄송하다. 앞으로 더 신중히 생각해서 업로드하겠다고 약속드리겠다”고 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