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엘시티 99층서 뛰어내린 남성은 30대 미국인 유튜버

bet38 아바타

[ad_1]

부산 해운대를 상징하는 초고층 건물인 엘시티 99층에서 낙하산을 메고 뛰어내린 외국인 남성 2명의 신원이 특정됐다.

 

부산경찰청은 유력한 용의자로 30대 미국인 남성 A씨를 특정해 주거침입 혐의로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에 공조수사를 요청하고, 또 다른 용의자 1명을 추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부산 해운대구 엘시티 건물 99층에 마련된 전망대. 부산경찰청 제공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5일 오전 7시쯤 엘시티 건물에 몰래 들어간 다음 약 3m에 달하는 강화유리로 된 99층 전망대 외벽 기둥을 타고 올라가 낙하산을 메고 뛰어내린 뒤, 당일 출국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익스트림 스포츠인 ‘베이스 점핑’을 계획하고, 부산 해운대를 찾아 엘시티에서 약 1km 정도 떨어진 공유숙박업소에서 나흘 이상 머문 것으로 파악됐다. 미국에서 유튜버로 활동 중인 A씨는 높은 건물에서 뛰어내리는 베이스 점핑을 비롯한 익스트림 스포츠를 즐기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공유 숙박업소의 숙박 명부를 압수해 A씨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당일 함께 있었던 것으로 알려진 조력자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이고 있다.

부산=오성택 기자 fivesta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