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비안 R2 5900만원대로 공개, 테슬라 모델Y 정조준 < 신차소식 < 뉴스 < 기사본문

bet38 아바타

[ad_1]




미국 전기차 회사 리비안은 R2를 8일 공개했다. R2는 콤팩트 SUV로 4695개의 원통형 배터리 셀을 사용하는 새로운 배터리 시스템이 탑재돼 1회 완충시 최대 499km를 주행할 수 있다. 미국 가격은 4만5000달러(약 5900만원)며, 2026년 상반기부터 고객 인도가 시작된다.






R2는 리비안의 새로운 주력 콤팩트 SUV다. 대표적인 경쟁 모델은 테슬라 모델Y다. R2 미국 가격은 4만5000달러(약 5900만원)로 모델Y보다 2000달러(약 260만원) 비싸다. 다만 R2는 전기 모터 사양과 트림에 관계 없이 1회 완충시 주행거리 483km로 모델Y보다 멀리 간다.






R2 최상위 트림은 최대 499km를 주행할 수 있다. R2에는 4695개의 원통형 배터리 셀을 사용하는 새로운 배터리 시스템이 탑재됐다. 급속 충전 속도는 공개되지 않았는데, 리비안은 30분 이내에 배터리 10->80% 충전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R2는 후륜구동이 기본이다.






R2는 듀얼 모터 사륜구동, 3개의 전기 모터로 구성된 고성능을 선택할 수 있다. R2 고성능 모델은 정지상태에서 100km/h 가속까지 3초 미만이 소요된다. R2 차체 크기는 전장 4715mm, 전고 1700mm, 휠베이스는 2935mm다. 모델Y보다 전장은 짧고 휠베이스는 길다.






R2는 파노라마 선루프, 오픈이 가능한 리어 쿼터 윈도우 및 테일게이트 윈도우 등 실내 개방감이 강조됐다. 11개의 카메라와 5개의 레이더 센서로 구동되는 레벨3 수준의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지원한다. 1열과 2열 시트는 폴딩시 완전 평탄화가 가능해 활용성이 높다.






한편, 리비안은 R2와 함께 R3 및 R3X를 깜짝 공개했다. R3 및 R3X는 보급형 소형 SUV로 1회 완충시 주행거리 483km를 목표로 한다. R3X는 고성능 모델로 정지상태에서 100km/h 가속 3초 미만, 고카트 필링(Go-Kart Feeling)을 제공한다. 가격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김한솔 기자 〈탑라이더 hskim@top-rider.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