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세계1위 크루즈와 전세선 운항 계약”-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ad_1]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롯데관광개발은 7일 롯데관광 서울지점에서 세계 1위 글로벌 크루즈 선사인 코스타 크루즈와 9월 크루즈 전세선 운항 계약을 성공적으로 체결했다고 밝혔다.

코스타크루즈와 롯데관광개발 전세선 계약식
속초에 입항한 코스타세레나호[롯데관광개발 제공]

지난해 10월 올해 크루즈 전세선 연간 운항 계약을 공식 체결한 이후 출시했던 5월 크루즈 특별 전세선 상품의 모객(5000여명)이 성황리에 진행되면서 9월 크루즈 전세선의 운항 계약이 순조롭게 성사되며 크루즈 선도기업의 위상을 이어가고 있다.

이로써 롯데관광개발은 9월 총 2회에 걸쳐 5000여명 규모의 크루즈 특별 전세선 상품을 선보이게 되며 올 한해 크루즈 전세선 운항만으로 약 1만명을 송출할 계획이다.

롯데관광개발은 지금까지 45회에 걸친 국제 크루즈선 운항을 통해 5만5000여명 모객에 성공하는 등 국내 크루즈업계에서는 독보적인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해왔다.

세계 1위 크루즈 기업인 카니발 그룹에 속한 이탈리아의 코스타 크루즈사와 지난 2010년 9월 동북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인연을 맺은 이후 12번째 연간 운항 계약을 이어왔다.

롯데관광개발 백현 대표이사 사장은 “크루즈 1척이 항공기 15대와 맞먹는 관광객을 수용하는 만큼 크루즈 사업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는 고부가가치 관광산업”이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크루즈 여행상품을 선보여 국내 크루즈 여행 대중화 및 크루즈 관광산업 저변 확대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는 9월에 진행될 크루즈 전세선 상품은 추석 황금연휴와 맞물려 더 많은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1항차는 9월12일 속초를 모항으로 일본의 오타루, 아오모리 등 일본의 주요 항구도시를 거쳐 다시 속초로 돌아오는 5박6일 일정이며 1인 198만원부터 시작한다. 2항차는 9월 17일에 속초를 시작으로 일본의 사카이미나토, 가나자와, 마이즈루를 거쳐 부산에 도착하는 4박5일 일정이며 1인 158만원부터다.

이번 크루즈 여행에 투입되는 코스타 세레나호는 한국을 모항으로 출발하는 크루즈 가운데 최대 규모(11만4,000톤, 전장 290m, 전폭 35m)로 최대 3780명을 수용하는 메머드급 선박이다.

4개의 수영장과 워터 슬라이드, 각종 공연과 이벤트를 관람할 수 있는 1400명 규모의 대극장, 1000명 이상 수용 가능한 2개의 레스토랑 등을 두루 갖추고 있다.

롯데관광개발은 크루즈 전세선 운항뿐만 아니라 코스타, 프린세스, MSC, 로얄캐리비안 등 세계적 선사와 크루즈 인바운드 기항지 투어를 계약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2024년 총 37항차의 기항지 투어 계약을 체결하고 총 3만5,000여 명의 크루즈 기항지 관광을 진행한다.

롯데관광개발은 크루즈 인바운드 고객 유치는 전 세계 유수의 선사에 속초, 인천, 부산, 제주를 주요 기항지로 각인시키고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abc@heraldcorp.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